- Therapeutic Horsemanship  - Therapeutic Riding  - Equine Assisted Activities and Therapies  -



재활승마

   ○ 재활승마란 장애인 및 정서적인 부분에 문제를 가진 사람들에게 인지적·신체적·감성적·사회적 안녕을 주기 위해 인간과 말이 함께 하는 ‘모든 활동’으로
         * 말산업육성법에는 재활승마지도사를 ‘승마를 통하여 신체적·정신적 장애를 치료하도록 지도하는 업무를 수행하는 사람’이라고 정의
         * 일반 국민에게 거부감 없이 다가갈 수 있는 가장 대중적인 분야
   ○ 재활승마의 대상
         * 말산업육성법에는 재활승마의 대상자를 신체적·정신적 장애가 있는 사람으로 명시하였으나
         * 국가별 장애인에 대한 정의는 다르고 세계재활승마연맹이나 미국재활승마협회는 대상자의 범위를 확대하는 개념으로 2011년에 각각의 이름을 아래와 같이 변경함
            · 세계재활승마연맹 : FRDI(Federation of Riding for the Disabled International) → HETI(Horses in Education and Therapy International)
            · 미국재활승마협회 : NARHA(North American Riding for the Handicapped Association) → PATH intl.(Professional Association of Therapeutic Horsemanship)                * 재활승마 대상은 장애인은 물론 말과 함께하는 활동을 통해 신체적·정신적인 측면에서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하는 모든 사람이 대상이 될 수 있음

□ 국내의 재활승마

   ○ 2001년에 삼성전자승마단이 공식적으로 재활승마를 실시한 이후, 한국마사회와 전주기전대 등 대학을 중심으로 재활승마가 확산되고 대학에 재활승마과가 설치
   ○ 재활승마 관련 단체는 농식품부 승인을 받은 (사)대한재활승마협회(‘18.12)와 (사)한국재활승마학회(‘13.01)가 있고 국내 장애인승마대회를 주관하는 대한장애인승마협회(문체부)가 있음
         * 세계장애인승마대회는 세계승마연맹 (FEI) 승인 단체인 대한승마협회 주관
   ○ 재활승마지도사 국가자격 제도가 시행되어 2018년 1월 현재 160여명이 국가 자격 취득
         * 국내자격제도가 시행전에는 130여명이 주로 PATH intl.의 자격증을 국내 또는 현지에서 교육을 받은 뒤 취득
            → 다양성 확보를 위해서는 유럽의 재활승마 프로그램은 물론 비기승프로그램까지 도입하여 보급이 필요
   ○ 장애인은 물론, 청소년, 인터넷게임중독, ADHD 등을 대상으로 재활승마의 효과에 대한 연구가 실시되고 긍정적인 측면이 부각됨
   ○ 아직 국내 재활승마는 선진국에 비해 초보적인 단계로 현재 국내에는 100여 곳에서 재활승마를 하고 있다고 알려져 있으나 대부분이 시설 및 운영 측면에서 사정이 열악하여 오히려 불신을 초래할 위험이 상존함
   ○ 재활승마에 대한 정책적인 지원이 절실한 실정
   ○ 지난 2011년부터 말산업육성법이 시행되고 있고 승마인구, 말생산농가 증가 등 다양한 분야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두고 있지만 아직도 승마하면 부호들이 즐기는 것으로 인식되어 국민의 실생활과는 멀다고 생각하는 국민들이 대다수임
   ○ 그러나 재활승마의 경우는 대상자가 장애인이나 청소년 등으로 대다수의 국민들이 호의적이고 특히 장애학부모들 사이에는 관심을 끌면서 국민 전체를 말산업의 고객으로 고려한다면 말산업분야 중에서 재활승마는 가장 고객지향적이고 말산업육성법의 목적 (농어촌의 경제 활성화와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함)에 가장 부합하는 분야인 것으로 판단됨
   ○ 말산업으로서 재활승마뿐만 아니라 사회적 약자를 위한 복지 분야의 사회서비스 연계하여 상호분야 시너지 효과 기대하고 궁극적으로 말산업을 통한 사회적 농업 활성화 기반 구축까지 이어져야 함